에디터의 평
배기연"Life is like a box of chocolates." - Forrest Gump

여러가지 음료와 빵 종류가 있기 때문에 근처에 들렀다 시간 보내기 좋을만한 카페. 공간이 큼지막한 게 별다른 감흥을 느끼긴 무리지만 편안하게 음료와 빵 정도 곁들일 수 있는 곳. 건물 안에 여러 유사 매장들이 있어 돌아다니는 것도 시간 보내기 좋을 것 같다. '편'이란 단어를 '바를 정'자로 표현한 것도 포인트. 그만큼 느낌도 올곧다.


음식 종류
카페/베이커리
테이블
홀 테이블

부가 정보
데이트 하기 좋은
단체석이 있는
늦은 저녁에도 영업을 하는

정보를 수정해주세요.